2017.08.07 (월)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미래학자들은 제4차 산업혁명이 이전의 산업혁명과 다르게 빠른 속도로 우리의 생활의 광범위한 영역에서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예측한다. 미래사회에서 인간은 지식 면에서 인공지능을 능가할 수 없고, 노동력에서도 로봇을 이길 수 없다고 한다. 이러한 미래사회에서 필요로 하는 인재는 지식이 많은 사람이 아니라 새로운 상황에 잘 적응하고, 갈등을 조정하며, 공감능력이 높고, 사회적 관계 맺기를 잘하는 창의성 높은 사람이라고 한다. 
 
가정과교육을 통해 청소년은 미래사회에서 필요한 핵심 역량을 기를 수 있다. 가족에 대한 이해를 배워 타인에 대한 공감능력, 배려, 돌봄, 의사소통 역량을 키울 수 있다. 
 
소통, 부모교육 등 생활역량 키워

다문화 사회에서 인종, 종교, 언어가 다른 사람들을 이해하고 함께 살아가는 능력은 매우 중요하다. 다문화적 소양은 먹는 것, 입는 것, 사는 것, 물건을 소비하는 모든 생활을 이해하는데서 출발하고, 세계시민의식은 모든 인류의 생활이 얼마나 다양하고 차이가 있는지를 아는데서 비롯된다. 이러한 다문화적 소양과 세계시민의식은 가정과교육을 통해서 기를 수 있다. 
 
가정과교육을 통해 청소년은 인간 삶의 기본인 의, 식, 주, 소비생활에서 자기관리 역량을 키울 수 있다. 생활관리 역량은 인간의 수명이 길어지고 맞벌이 가정이 늘어나는 상황에서 생활의 자립성을 높이고 가사분담에 따른 부부갈등을 해소하는 면에서 더욱 중요해지고 있다. 
 
아울러 가정교과의 실기 수업을 통해 창의성과 심미성을 기를 수 있다. 또한 지구 환경을 지키기 위한 지속가능한 생활문화를 창조해 가는 실천 역량 역시 가정과교육을 통해서 기를 수 있다.
 
최근 자녀학대 및 유기 사건이 속출하고 있다. 이는 부모의 역할에 대한 인식이 제대로 자리잡지 못한 데 기인하는 측면이 있다. 따라서 청소년을 대상으로 부모양육행동, 부모역할수행에 필요한 지식습득, 부모-자녀 상호작용 기술과 양육기술 훈련, 부모의 자기이해 및 통찰 등 예비부모교육을 하는 것이 필요하다. 

이런 교육은 현재에도 가정교과에서 하고 있으나 더욱 강화할 필요가 있다. 특히 바로 사회에 진출할 고등학생을 대상으로 하는 부모교육은 필수적이며 가정교과가 어느 교과보다 효과적으로 잘 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 
 
고교에서도 교과수업 확대·강화해야

현재 우리나라는 저출산 문제가 심각하다. 정부에서는 다양한 대책을 제시하고 있지만 큰 효과를 못보고 있다. 저출산의 근본적인 원인 중 하나는 여성의 가사노동, 육아에서의 불평등이다. 일-가정 양립, 양성평등 관련 역량은 남녀 모두에게 인생의 행복을 위해 필요한 기본적인 역량이다. 현재 중학교 가정교과에서 가르치고 있으나 고등학생들에게도 확대 강화돼야 할 것이다. 
 
지적능력뿐만 아니라 사회적 능력을 갖춘 사람이 사회적 성취도도 높고 행복하다고 한다. 지금까지 우리사회는 지적능력을 중요시했지만 앞으로 지적능력의 많은 부분은 인공지능이 맡을 것이다. 따라서 인간과의 사회적 관계 맺기를 잘하는 사회적 능력이 더욱 중요시 될 것이다. 가정교과는 이런 능력을 키워줄 수 있는 교과이다. 우리 청소년, 나아가 우리 사회가 행복한 사회가 되려면 가정과교육이 꼭 강화돼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