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0.10 (수)

  • 구름많음동두천 13.2℃
  • 맑음강릉 17.9℃
  • 구름많음서울 13.7℃
  • 구름많음대전 16.9℃
  • 흐림대구 17.0℃
  • 흐림울산 19.1℃
  • 구름많음광주 16.9℃
  • 흐림부산 19.6℃
  • 흐림고창 16.0℃
  • 흐림제주 19.1℃
  • 흐림강화 13.8℃
  • 흐림보은 15.2℃
  • 구름많음금산 15.0℃
  • 구름많음강진군 18.2℃
  • 흐림경주시 19.1℃
  • 흐림거제 20.1℃
기상청 제공

정책

“현장목소리 제대로 듣겠다”

靑 비서관, 국가교육회의 기획단장 교총 방문

 

이광호 청와대 교육비서관과 김진경 국가교육회의 기획단장이 10일 한국교총을 방문해 하윤수 회장과 간담회를 갖고, “교육발전을 위해 상호 협력해나가자”고 다짐했다.


이 비서관은 “현장 전문가의 의견을 반영한 정책추진을 위해 교총을 방문했다”며 “교육정책의 입안 과정에서부터 교총의 의견에 귀를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김 단장도 “국가교육회의의 취지가 여야를 떠나 안정적인 교육정책 추진에 있는 만큼 교총의 적극적인 협조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하 회장은 “교총은 각종 교육문제에 대해 정무적·종합적으로 판단할 수 있는 컨트롤타워가 필요하기 때문에 교육수석의 부활을 강력히 요구해 왔다”며 “교육비서관은 교육수석이라는 인식하에 우리 교육이 올바른 방향으로 나갈 수 있도록 노력 해 달라”고 당부했다.


하 회장은 또 “국가교육회의가 현장의 목소리를 제대로 반영해야 한다”며 “교총이 교정청(교원단체·교육부+국회·정당+청와대)협의체 구성을 주장한 취지도 같은 맥락”이라고 강조했다.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진행된 간담회에서 이 비서관과 김 단장은 교총과 상시적인 소통채널을 구축, 교육현장의 의견을 적극적으로 듣겠다고 약속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