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07 (월)

  • 맑음동두천 13.7℃
  • 흐림강릉 18.0℃
  • 서울 15.0℃
  • 대전 15.8℃
  • 대구 16.2℃
  • 흐림울산 18.6℃
  • 광주 16.7℃
  • 흐림부산 19.3℃
  • 구름많음고창 16.7℃
  • 흐림제주 21.9℃
  • 흐림강화 15.0℃
  • 흐림보은 14.7℃
  • 흐림금산 14.5℃
  • 흐림강진군 18.6℃
  • 구름조금경주시 17.7℃
  • 흐림거제 19.0℃
기상청 제공

포토

교육공동체와 함께하는 전국교원 배드민턴대회

집념의 준우승

정하길 광주세롬학교 교사는 의족을 착용하고 남복 50대 B 경기에서 아쉽게 준우승에 머물렀지만 "황이섭 한국선진학교 교사(왼쪽)랑 짝을 이뤄 작년  3등에 이어 올해 결승에 올라 행복했다"며  코트를 벗어나고 있다.

제8회 한국교총회장배 전국교원배드민턴대회가 5일 천안실내배드민턴장에서 개최되었다. 개회식이 끝난 후 주요내빈과 참가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하윤수 한국교총 회장이 축사에서 "교원, 학부모, 학생 교육공동체와 함께하는 전국교원배드민턴대회에서 소중한 추억과 지친 심심을 회복하는 뜻깊은 시간이 되길" 기원했다.

사제동행으로 출전한 김대영 온양신정중 선생님(오른쪽)과 정새연 학생(왼쪽)이 정정당당한 페어플레이를 다짐하는 선수대표 선서를 하고 있다.

가족과 함께 참석한 박호정 분당대진고 선생님이 두살짜리 아들과 함께 최연소 참석자상으로 문화상품권을 받았다.

하윤수 한국교총 회장(오른쪽)이 행운상 당첨자와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최재윤 한국폴리텍대 인천캠프스 교수(왼쪽) 와 최지은 정현초 병설유치원 교사(가운데)가 회원 개인부 혼복 30대 B 경기에 앞서 가족과 함께 즐거운 시간을 가지고 있다.

대학생때 "교사가 되어 교직원대회에 출전하는게 꿈"이 였다며 출전의 변을 밝힌 김하민 대전 덕명중 교사(뒷쪽)와 강수민 대전변동초 교사(앞쪽)가 경기에 임하고 있는 모습.

in & out 

회원 개인부에 참석한 선수가 콕의 방향을 응시하고 있다.

회원 개인부 남복 40대 A 경기에 임한 박정철 경기안산 고잔고 교사가 코트 안에 떨어진 콕을 보며 안타까워하고 있다. 김영강 경일관광경영고 교사와 함께 대회 3연패에 도전하였지만 공동 3위에 입상 하였다.

교육공동체부 남복 성인학생에 참가한 주성진 용인삼계고 교사(뒤쪽)와 유익상 학생(앞쪽)이 공격이 성공한 후 포호하고 있다.

회원 개인부 남복 50대 B 경기에서 정하길 광주세롬학교 교사(오른쪽)가 의족을 한체 콕을 응시하며 수비 자세를 취하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