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24 (수)

  • 흐림동두천 22.5℃
  • 흐림강릉 22.5℃
  • 서울 24.4℃
  • 대전 22.8℃
  • 흐림대구 22.9℃
  • 흐림울산 24.9℃
  • 광주 23.1℃
  • 흐림부산 24.9℃
  • 흐림고창 23.8℃
  • 제주 24.2℃
  • 흐림강화 19.7℃
  • 흐림보은 22.6℃
  • 흐림금산 22.4℃
  • 흐림강진군 24.5℃
  • 흐림경주시 23.6℃
  • 흐림거제 23.8℃
기상청 제공

뉴스

교육부 “목적사업비 탄력적 운영 검토하겠다”

교총의 등교 수업 관련 개선 건의에 회신

한국교총이 지난달 27일 교육부와 17개 시·도교육청에 건의한 등교 수업에 따른 개선 사항 협조 요청에 교육부는 “목적사업비를 학교 실정에 맞게 탄력적으로 운영할 수 있는지를 시·도교육청에 검토 요청하겠다”고 회신했다. 목적사업비의 용도를 변경하거나 학교운영비를 재교부하는 사안은 교육청 내부에서 조정이 필요하다는 설명이다.
 

교총은 가장 먼저 등교 개학을 시작한 전국 고교 교원 2309명을 대상으로 ‘등교 수업 관련 긴급 설문조사’를 실시하고, 그 결과를 바탕으로 건의서를 전달했다.

 

우선 불용되고 있는 목적사업비를 학교운영비로 전환해 사용하게 해 달라고 요구했다. 교총은 “목적사업비는 사용 목적을 한정해 예산을 집행하게 돼 있다”면서 “학교장이 학교 상황에 맞춰 긴급돌봄과 방역, 원격수업 지원 등에 탄력적으로 사용할 수 있도록 교육 당국의 공문 조치가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교원들이 등교 수업에 집중할 수 있도록 업무경감 방안 마련과 각종 시책사업 경감, 유관기관 공문 시행 자제, 자가진단 방식 개선 등도 개선해줄 것을 건의했다. 
 

하윤수 교총 회장은 “현장 교원들은 교육 당국이 예상치 못한 수많은 문제에 부딪히면서도 자신의 자리에서 최선을 다하고 있다”면서 “교원들의 요구 사항에 귀 기울이고 대책을 마련해 하루빨리 현장에 적용할 수 있게 해야 한다”고 촉구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