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21 (일)

  • 구름많음동두천 21.7℃
  • 구름많음강릉 17.9℃
  • 연무서울 19.8℃
  • 흐림대전 20.9℃
  • 흐림대구 24.5℃
  • 구름많음울산 20.8℃
  • 흐림광주 22.2℃
  • 구름많음부산 19.9℃
  • 흐림고창 19.7℃
  • 구름많음제주 20.1℃
  • 구름많음강화 16.3℃
  • 흐림보은 20.7℃
  • 흐림금산 20.4℃
  • 흐림강진군 23.6℃
  • 흐림경주시 21.1℃
  • 흐림거제 21.8℃
기상청 제공

새교육

전체기사 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서울공연예술고 학운위, 채용 비리로 교감 고발
서울공연예술고 사태가 확대되고 있다. 이번에는 교감과 기간제 교사가 채용비리로 고발됐다. 채용 비리 과정에서 서울시교육청 감사관실 직원까지 개입했다는 주장도 제기돼 ‘서공예 사태’는 또 다른 국면을 맞을 전망이다. 서울공연예술고 학교운영위원회는 19일 보도자료를 내고 “교원 면접시험 과정에서 부정을 저지른 교감 A씨와 기간제 교사 B씨를 서울남부지검에 고발했다”고 밝혔다. 학운위 측이 제기한 두 사람의 혐의는 지난 2월 B교사의 계약 임기가 만료됐음에도 불구하고 인사위원장인 A교감이 면접지를 주며 방과후 강사들의 채용 면접을 주관하도록 한 것과 다음 날 같은 면접지로 B교사가 재임용 면접을 보는 부정을 저질렀다는 것이다. 평소 B교사는 서울공연예술고 실용무용과 정규 교사직을 희망했으나 무용과 학사학위가 없기 때문에 정규직 채용은 불가능했던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학운위는 “A교감과 B교사는 자신들이 인사 비리를 저질러놓고도 마치 희생자인 것처럼 포장했다”면서 “이런 행위를 엄단하기 위해 학부모와 학교 운영위원 차원에서 고발하게 됐다”고 밝혔다. 한편, 서울공연예술고 학운위는 B교사의 채용을 종용한 서울시교육청 C주무관에 대해서도 수사 요청서를 냈다.
국외독립운동 유적지 탐방기
인천공항을 떠나 도착한 곳은 러시아의 블라디보스톡 공항, 기대했던 러시아다. 금발 머리, 큰 눈의 사람들의 무뚝뚝한 표정이 금방 긴장하게 만든다. 러시아 연해주 지역은 19세기 중반 이후부터 함경도 농민들이 농사짓기 좋은 땅을 찾아 이주하기 시작하였고 러시아 당국은 광활한 미개척지를 개척하는 이러한 조선 사람들을 환영하였단다. 그 후 많은 함경도 사람들이 마을을 이루어 거주하였고, 나라의 주권을 빼앗긴 20세기 초부터는 일제의 감시와 눈을 피해 독립운동을 펼치는 근거지가 된다. 러시아 대륙을 횡단하는 시베리아열차의 시발착역인 블라디 보스톡 역, 볼세비키 혁명 전사들의 동상이 있는 혁명광장, 잠수함 박물관, 2차 세계대전의 전사자들을 기리는 추모공원, 기도를 드리는 장소인 러시아 정교회 등을 돌아보며 러시아의 문화를 보고 느낄 수 있다. 오래된 건물들은 갈고 닦지 않아서 시멘트가 떨어져 나가고 칠이 벗겨지고 금이 가 있으며, 새 건물들은 크고 웅장하지만 가건물처럼 견고해보이진 않는다. 러시아 문화를 이해하기 위해 염두해 두어야 하는 한 마디가‘이것이 러시아(에따 러시아)’다. 어쩌면 이 말은 독선적이고 뻔뻔하게 들릴지 모르지만 오랫동안 러시아는 큰 영토를 가